Glenstone

나는 Glenstone에서 Serra의 조각품, 거칠고 녹슨 질감의 쇳덩어리를 보고 충격을 받았다. 어찌 그리도 단순할 수 있을까. Glenstone은 메릴랜드 포토맥에 위치한 사설 박물관이다. 나는 아들의 안내로 세 번이나 Glenstone을 방문할 수…

Continue ReadingGlenstone

The Reward

Psalm reporter described the descendants of people as a reward given by God.(Ps 127:3). Isaiah and Revelation mentioned a reward given to those who were loyal to God.(Isa 40:10, Rev…

Continue ReadingThe Reward

별이 빛나는 밤

Vincent van Gogh(1853-1890) / The Starry Night(1889). 짧게 이어지는 붓 터치가 독특하다. 밤인데 하늘에 구름이 선명하다. 소용돌이친다. 초승달을 포함한 별 열둘, 고흐는 죽음을 통해 별로 간다고 했다. 고흐의 별은 둥글다.…

Continue Reading별이 빛나는 밤

길섶에서

해안도로를 달리다 산자락에 다소곳이 피어 있는 노란 들국화가 눈에 들어와 길섶에 차를 세웠다. 아내가 몇 송이를 꺾었다. 이맘때면 아내는 목이 가느다란 작은 유리 화병에 노란 들국화를 꽂아 책상이며 거실에 놓곤…

Continue Reading길섶에서

곶감

평상에 걸터앉아 텃밭을 바라본다. 감나무에 달린 푸른 감이 바람결에 흔들거린다. 잇단 태풍으로 벌써 몇 개가 떨어졌는지 모른다. 푸른 감은 만추의 풍상을 견디며 붉게 익는다. 붉은 감은 무척 탐스럽고 아름답다. 하지만…

Continue Reading곶감

제자 권기택

“선생님, 송도국민학교 5학년 1반 권기택입니다.” 한 중년 남자가 교무실에 불쑥 나타나 내 제자라고 했다. 난처하게도 기억이 나지 않았다. 다음 날 다시 나타나서는 소풍 날 찍은 흑백사진 한 장을 내보이었다. “여기…

Continue Reading제자 권기택

충청기행

추수 후 남동마을 가을놀이로 충청도 청양, 보령, 대천을 다녀왔다. 청양에선 출렁다리를 그리고 대천에선 해안과 섬을 배를 타고 돌아보는 대천크루즈를 즐겼다.출렁다리로 가는 길.출렁다리 위에 세워진 청양고추와 구기자 조형물.칠갑산 자락 천장호를 가로지르는…

Continue Reading충청기행

Onement VI

Onement VI 그리고 Barnet Newman (1905-1970) ‘Onement VI'는 Barnet Newman의 Onement 시리즈 6개 작품 중 마지막 작품. 단색 화면에 수직선 하나, 그게 전부다. 작품의 크기는 305cm x 259cm. 이 작품은…

Continue ReadingOnement VI

금실

‘금실’의 어원은 ‘금슬지락(琴瑟之樂)’, 거문고와 비파의 음률이 잘 어울린다는 뜻. 거문고와 비파를 뜻할 때는 원래대로 ‘금슬’을 써야 하지만, 부부간의 사랑을 의미할 때는 ‘금슬’과 함께 ‘금실’도 표준어로 인정한다. 금실, 과연 그 비결은…

Continue Reading금실

물마시기

인체는 대부분 물로 구성되어 있다. 인체는 수분평형을 유지함으로써 생존한다. 부족하면 갈증으로, 과하면 배설로 조절한다. 감기나 구토나 설사에는 물 공급이 필수다. 소변 색갈이 진할 때도 그렇다. 그런데 물이라고 다 물이 아니다.…

Continue Reading물마시기